지닉스, 가상화폐 펀드 'ZXG 1호' 공모 마감…경쟁률 12대 1

국내 최초 가상화폐 펀드 공모…접수 2분 만에 공모 금액(1000ETH) 돌파

카카오플러스친구
  • 글씨작게
  • 글씨크게

[사진=지닉스 제공]


가상화폐(암호화폐) 거래소 지닉스는 지난 12일부터 72시간 동안 진행된 'ZXG 크립토펀드 1호(이하 ZXG 1호)' 공모를 마감한 결과 공모 신청자 중 12대 1의 당첨 경쟁률을 기록했다고 19일 밝혔다.

이번 공모는 접수 2분 만에 공모 금액(1000ETH)을 돌파할 정도로 투자자들의 관심이 집중됐다. 지닉스는 투자자들의 관심과 기대에 부응하기 위해 앞으로 펀드 자금 운용 현황을 투명하게 공개한다는 방침이다. 지닉스 홈페이지를 통해 매주 포트폴리오 구성 변화가 공개되며, 매 분기별 투자보고서도 공개된다. 지닉스는 ZXG 1호 운용 성과를 검토한 후 2호 펀드 출시도 준비할 계획이다.

ZXG 1호는 국내 최초의 암호화폐 펀드로, 예상 운용 기간은 1년이다. 펀드 자금의 약 80%가 ICO(가상화폐 공개) 프로젝트 투자에 운용되고, 약 20%는 기존 가상화폐 투자에 운용된다.

펀드 투자만으로 개인들에게 쉽게 기회가 오지 않는 유망한 ICO 프로젝트에 간접 투자할 수 있다는 점이 특징이다. 현재 투자 예정인 ICO 프로젝트로는 블록클라우드 등이 있으며, 중국 블록체인 전문 벤처캐피털인 '제네시스 캐피털' 주도로 추가 프로젝트 발굴에 나설 예정이다.

토큰화를 통해 암호화폐 거래소에 상장된다는 점도 특징 중 하나다. 이번 공모에서 펀드 배정을 받은 투자자들은 17~18일 양일간에 걸쳐 ZXG 1호를 기반으로 하는 ERC-20 토큰 'ZXG 토큰'을 발급 받았으며, 해당 토큰은 19일 지닉스 이더리움 마켓에 상장됐다.

펀드 보유자들은 만기와 상관없이 24시간 토큰 거래가 가능해져 유동성을 확보하게 됐으며, 일반 투자자들도 거래소에서 ZXG 토큰 매수를 통해 펀드에 투자할 수 있게 됐다.

실시간 기사

11:45

페이스북 실시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