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J207KCV7J2ALCDigJjrhbjrs7TquLAgNeuyhOuUlOKAmSDsmYTrsr3tlZwg7LKr64Kg4oCmJ+uplOydtOyggCAy7Iq5JyDsgqzrg6Ug7Iuc64+Z
이정은, ‘노보기 5버디’ 완벽한 첫날…'메이저 2승' 사냥 시동
[이정은의 아이언샷 모습. 사진=KLPGA 투어 제공] 악천후를 뚫은 완벽한 첫날이었다. ‘핫식스’ 이정은이 약 50여일 만에 다시 메이저 대회 우승 시동을 걸었다. 이정은은 18일 경기도 이천 블랙스톤 골프클럽(파72)에서 열린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시즌 마지막 메이저 대회 KB금융 스타챔피언십(총상금 10억원) 1라운드에서 보기 없이 버디만 5개를 잡아 5언더파 67타로 박민지와 함께 공동 선두로 출발했다. 이정은은 올 시즌 상반기 우승을 하지 못하다가 국내 대회 최대 규모의 상금이 걸린 지난
서민교 2018-10-18 17:45:39
4oCL4oCY7JWI67Cp7IScIOyngO2CqCDsnpDsobTsi6zigJkg6rmA7Iuc7JqwLCDrjZQgQ0rsu7Ug6rO164+ZIDLsnITCt+yViOuzke2biCDqs7Xrj5kgNOychA==
‘안방서 지킨 자존심’ 김시우, 더 CJ컵 공동 2위·안병훈 공동 4위
[김시우가 18일 더 CJ컵 8번홀에서 어프로치샷을 하고 있다. 사진=JNA 골프 제공] 한국에서 열리는 최초의 미국프로골프(PGA)투어 정규 대회인 ‘더 CJ컵 @ 나인브릿지’ 두 번째 대회에서 한국 선수들이 첫날부터 힘을 냈다. 김시우는 18일 제주도 서귀포시 클럽 나인브릿지(파72·7184야드)에서 열린 PGA 투어 ‘더 CJ컵 @ 나인브릿지’(총상금 950만 달러) 1라운드 경기에서 버디 6개 보기 1개 더블 보기 1개를 기록하며 3언더파 69타로 단독 선두 체즈 리비(미국)에 한 타 뒤진 공동 2위를 기
서귀포=전성민 2018-10-18 17:19:58
7J6E7ISx7J6sLCDpn5Mg7ISg7IiYIOy1nOy0iOuhnCDsm7nri7fsu7Qg7Yis7Ja0IOyYrO2VtOydmCDshKDsiJjsg4Eg7IiY7IOBIOKAnOq1ieyepe2VnCDsmIHqtJHigJ0=
임성재, 韓 선수 최초로 웹닷컴 투어 올해의 선수상 수상 “굉장한 영광”
[임성재가 PGA 웹닷컴 투어 신인상과 올해의 선수상 트로피와 함께 기념사진을 촬영했다. 사진=JNA 골프 제공] 임성재(20·CJ대한통운)가 2017-18 시즌 미국프로골프(PGA)투어 2부 투어인 웹닷컴 투어 올해의 선수상과 신인상을 수상했다. 타이 보타우 PGA 투어 국제 사업 담당 부사장은 18일 제주도 서귀포시 클럽 나인브릿지(파72·7184야드)에서 열린 PGA 투어 ‘더 CJ컵 @ 나인브릿지’(총상금 950만 달러) 1라운드 경기 후 열린 기자 회견에서 “임성재가 2017-18 시즌 웹닷컴 투어 올해의
서귀포=전성민 2018-10-18 16:28:28
4oCL7ZSE66Gc7JW86rWsIGt0IOyLoOyehCDri6jsnqXsl5Ag7J207Iit7JqpIO2DgOqyqey9lOy5mOKApuq5gOynhOyasSDqsJDrj4Ug4oCY7J6Q7KeE7IKs7Ye04oCZ
프로야구 kt 신임 단장에 이숭용 타격코치…김진욱 감독 ‘자진사퇴’
[프로야구 kt 위즈 이숭용 신임 단장. 사진=kt 제공] 프로야구 kt 위즈가 이숭용(47) 타격코치를 신임 단장으로 선임했다고 18일 밝혔다. 또 김진욱 kt 감독도 사퇴한다. kt는 2015년 1군 진입 후 3년 연속 최하위에 머물렀고, 올해는 탈꼴찌에 성공했으나 9위에 그쳤다. 올 시즌을 마친 뒤 성적 부진을 이유로 임종택 전 단장이 사의를 표명했다. kt 구단은 체계적이고 전문적인 육성‧운영 시스템을 구축하기 위해 창단 이후 처음으로 야구인 출신 단장을 선임하는 파격적인 선택을 했다. 김진욱 감독은 정규시즌 종
서민교 2018-10-18 15:19:39
4oCL4oCYMuyWuOuNlO2MjCDshKDsoITigJkg7JWI67OR7ZuIIOKAnOuwlOuejCwg7Yuw7IO367aA7YSwIO2NvO2Mheq5jOyngCDsmIHtlqUg7KSs64uk4oCd
‘2언더파 선전’ 안병훈 “바람, 티샷부터 퍼팅까지 영향 줬다”
[9번홀에서 티샷하는 안병훈 사진=JNA 골프 제공] 안병훈(CJ대한통운)이 집중력으로 제주도의 칼바람을 이겨냈다. 안병훈은 18일 제주도 서귀포시 클럽 나인브릿지(파72·7184야드)에서 열린 PGA 투어 ‘더 CJ컵 @ 나인브릿지’(총상금 950만 달러) 1라운드에서 버디 4개 보기 2개로 2언더파 70타를 치며 상위권에 위치했다. 이날 날씨는 맑았지만 순간 최대 풍속 12m/s의 칼바람이 불었다. 1라운드 후 안병훈은 “퍼팅에 영향이 있을 만큼 바람이 많이 불었다. 쉽지 않은 날이었다. 티샷부터 퍼팅까
서귀포=전성민 2018-10-18 14:48:35
7IK87ISx65287J207Jio7KaIICfsoozsmYTtiKzsiJgnIOyepeybkOyCvCwg7IOI7YyAIOywvuuKlOuLpOKApuyCvOyEsSDtjKzrk6QgIuyijOyZhCDrtoDsobHtlZzrjbAuLi7slYTsib3ri6Qi
삼성라이온즈 '좌완투수' 장원삼, 새팀 찾는다…삼성 팬들 "좌완 부족한데...아쉽다"
[사진=연합뉴스] 삼성라이온즈의 좌완투수 장원삼이 구단 측과의 면담을 통해 방출을 요청했고, 이를 구단 측이 받아들인 것으로 알려지면서 삼성 야구팬들이 아쉬움을 드러냈다. 18일 스포츠 전문매체인 OSEN은 현역 생활을 이어가길 희망하는 장원삼이 구단 측에 방출을 요청했고, 삼성 구단은 장원삼이 타 구단에서 뛸 수 있도록 기회를 제공하기로 했다고 보도했다. 과거 한국 프로야구 ‘삼성 왕조’의 중심이었던 장원삼이 새 팀을 찾아 떠난다는 소식에 삼성 야구팬들은 크게 아쉬워했다. 한 팬은
정혜인 2018-10-18 13:41:01
4oCL4oCY7KCc7KO8IOy5vOuwlOuejCDrmqvslrTrnbzigJkuLi7rjZQgQ0rsu7UsIOyEoOyImOuzhCDrjIDruYTssYXsnYA/
‘제주 칼바람 뚫어라’...더 CJ컵, 선수별 대비책은?
[17일 열린 더 CJ컵 포토콜에 참가한 임성재(좌)와 저스틴 토마스. 사진=JNA 골프 제공] 우승 상금 171만 달러(약 19억원)와 페덱스컵 포인트 500점을 얻기 위해서는 무엇보다 제주의 거센 바람을 이겨내야 한다. 선수들마다 해법 찾기에 분주하다. 한국 최초의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정규 대회인 ‘더 CJ컵 @ 나인브릿지’ 1라운드가 18일 제주도 서귀포시 클럽 나인브릿지(파72·7184야드)에서 열린다. 16일 연습 라운드, 17일 프로암 대회를 치르며 코스를 돈 선수들은 한 목소리로 바람을 이야기했
서귀포=전성민 2018-10-18 06:30:00
IOq5gOyLnOyasOKApOq5gOuvvO2cmOKApOqwleyEse2biOKApOydtOqyve2biCwg7ZWcIOuqqeyGjOumrCDigJzrsJTrnozsnbQg6rSA6rG04oCd
김시우․김민휘․강성훈․이경훈, 한 목소리 “바람이 관건”
[17일 공식 기자회견에 참가한 김민휘, 김시우, 강성훈, 이경훈(왼쪽부터) 사진=JNA 골프 제공] 미국프로골프(PGA) 투어에서 뛰고 있는 김민휘, 김시우, 강성훈, 이경훈(이상 CJ대한통운)이 ‘더 CJ컵 @ 나인브릿지’ 변수로 바람을 꼽으며 대비책에 대해 설명했다. 김민휘는 17일 제주도 서귀포시 클럽 나인브릿지(파72·7184야드)에서 열린 PGA 투어 '더 CJ컵‘(총상금 950만 달러) 공식 기자회견에 참석해 “자연을 이길 수 있는 사람이 아무도 없다. 바람뿐만 아니라 추위도 이겨내야 한다
서귀포=전성민 2018-10-17 16:33:50
4oCLIOKAmOuUlO2OnOuUqSDssZTtlLzslrjigJkg7Yag66eI7IqkIOKAnOqwle2VnCDrsJTrnowsIOyngeqwkCDrr7/slrTslbwg7ZWc64uk4oCd
‘디펜딩 챔피언’ 토마스 “강한 바람, 직감 믿어야 한다”
[토마스 사진=JNA 골프 제공] 더 CJ컵 @ 나인브릿지 초대 챔피언 저스틴 토마스(미국)가 또 한 번 정상에 도전한다. 제주 바람을 이겨내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는 것을 잘 알고 있다. 토마스는 17일 제주도 서귀포시 클럽 나인브릿지(파72·7184야드)에서 열린 PGA 투어 '더 CJ컵‘(총상금 950만 달러) 공식 기자회견에서 “제주의 바람은 변화무쌍하다. 어제도 오늘도 바람이 강했다. 견고한 샷을 해야 하며 실수를 하더라도 공을 좀 더 유리한 곳에 보내야 한다. 기본보다는 직감을 믿어야 한다&rdq
서귀포=전성민 2018-10-17 15:30:00
IOKAmDUxY20g7Zmp64+UIOyeoeydgOKAmSDsvJHsubQg4oCc6rOo7ZSE7JmAIOuCmuyLnOuKlCDruYTsirftlZjri6TigJ0=
‘51cm 황돔 잡은’ 켑카 “골프와 낚시는 비슷하다”
[켑카가 지난 15일 제주 앞바다로 낚시를 나가 51㎝짜리 황돔을 낚은 후 환하게 웃고 있다. 사진=CJ그룹 제공]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2017-18시즌 올해의 선수에 선정된 브룩스 켑카(미국)가 골프와 낚시의 공통점을 설명했다. 켑카는 17일 제주도 서귀포시 클럽 나인브릿지(파72·7184야드)에서 열린 PGA 투어 '더 CJ컵 @ 나인브릿지‘(총상금 950만 달러) 공식 기자회견에서 “골프와 낚시는 비슷한 점이 많다. 둘 다 인내심이 필요하며 시간도 많이 든다. 어떤 때는 잘 되고 어떤 때는 정말 안 되는
서귀포=전성민 2018-10-17 14:50:29
7LqY65+s7Juo7J206rOo7ZSEIOKAmOunpeuMgOuUlCA0IO2Dne2LsOy7rCDsm6jsp4DigJkg7ZWc7KCV7YyQIOy2nOyLnA==
캘러웨이골프 ‘맥대디 4 택티컬 웨지’ 한정판 출시
[캘러웨이골프 맥대디 4 택티컬 웨지. 사진=캘러웨이골프 제공] 캘러웨이골프가 스핀력을 극대화시킨 맥대디 4 웨지의 계보를 잇는 ‘맥대디 4 택티컬(Tactical) 웨지’를 한정판으로 출시했다. 캘러웨이골프는 17일 “이번에 새롭게 선보인 맥대디 4 택티컬 웨지는 혁신적인 스핀을 만들어내는 맥대디 4 웨지에 밀리터리 스타일의 택티컬 PVD 코팅으로 마감해 품격을 더욱 높인 것이 특징”이라고 밝혔다. 새로운 택티컬 PVD 피니시(짙은 녹색)는 그 자체로 멋을 더해줄 뿐 아니라 페이스와 메달리
서민교 2018-10-17 14:09:47
642UIENK7Lu1IOuCmOyEnOuKlCBLUEdBIOyEoOyImOuTpCDigJzqs7XqsqnsoIHCt+yghOueteyggeycvOuhnOKAnQ==
더 CJ컵 나서는 KPGA 선수들 “공격적·전략적으로”
[(왼쪽부터) 이태희,박상현,맹동섭,문도엽,이형준 사진=JNA 골프 제공] 한국 최초의 미국프로골프(PGA) 정규 투어 대회인 ‘더 CJ컵’은 2026년까지 10년 간 개최된다. 장기적인 관점에서 한국 남자 골프를 발전시키겠다는 의지가 담겨있다. 한국프로골프협회(KPGA) 코리안투어 대표로 제2회 더 CJ컵에 출전하는 이태희(OK저축은행) 문도엽, 박상현(동아제약), 이형준, 맹동섭(서산수골프앤리조트)은 한국 남자 골프를 대표하는 선수들이다. 이들이 새역사에 도전한다. 16일 제주도 서귀포시 클럽 나인브릿지(파
서귀포=전성민 2018-10-17 09:09:49
4oCL4oCY67aA7Zmc4oCZIOyghOyduOyngCwg7J2067KI7JeUIOuplOydtOyggCDtgLg/IDPso7wg7Jew7IaNIOKAmOyasOyKuSDsg7cg7KGw7KSA4oCZ
‘부활’ 전인지, 이번엔 메이저 퀸? 3주 연속 ‘우승 샷 조준’
['우승 자축' 셀카 찍는 전인지. 사진=연합뉴스 제공]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올해 마지막 ‘메이저 퀸’은 누굴까. 치열한 타이틀 경쟁의 분수령이 될 마지막 메이저 대회에 ‘해외파’ 박인비와 전인지가 합류해 정상을 노린다. 올해 KLPGA 투어 마지막 메이저 대회인 KB금융 스타챔피언십(총상금 10억원)이 18일부터 나흘간 경기도 이천 블랙스톤 골프클럽(파72)에서 열린다. ‘골프 여제’ 박인비가 휴식을 마치고 이 대회에 출전해 KLPGA 투어 첫 스트로크 대회 우승
서민교 2018-10-17 08:16:41
4oCLW+2VnOq1rS3tjIzrgpjrp4hdIOyEne2YhOykgCDigJjsm5DthrHigJkg7KGw7ZiE7JqwIOKAmOqzqOumrOKAmSwg67Kk7Yis7Zi4IOKAnDXrqoUg67CU6r+o64uk4oCd
[한국-파나마] 석현준 ‘원톱’ 조현우 ‘골리’, 벤투호 “5명 바꿨다”
[벤투호 파나마전 선발 라인업. 사진=대한축구협회 제공] ‘벤투호’가 파나마전 선발 라인업을 확 바꿨다. 석현준이 원톱 공격수로 나서고 조현우가 골문을 지킨다. 파울루 벤투 축구대표팀 감독은 16일 천안종합운동장에서 열리는 파나마와 평가전에서 석현준을 원톱으로 내세우고 손흥민과 황희찬을 좌우 측면 공격수로 배치한 4-3-3 포메이션을 가동했다. 벤투 감독은 파나마전에 앞서 선발 라인업 변화를 예고했다. 지난 12일 우루과이전과 비교해 바뀐 선수는 총 5명이다. 공격수 황의조 대신 석현준
서민교 2018-10-16 19:45:46
4oCLW+2VnOq1rS3tjIzrgpjrp4hdIOuypO2IrO2YuCwg4oCY7YyM6rKpIOuzgO2ZlOKAmSDsmIjqs6DigKbshJ3tmITspIDigKfsnbTsirnsmrDigKfsobDtmITsmrAg65yw6rmM
[한국-파나마] 벤투호, ‘파격 변화’ 예고…석현준‧이승우‧조현우 뜰까
[파울루 벤투 축구대표팀 감독의 여유. 사진=연합뉴스 제공] 무패 행진을 이어가고 있는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대표팀이 선발 변화를 예고했다. 공격수에는 석현준과 이승우, 골문은 조현우가 나설 가능성이 점쳐진다. 상대는 북중미의 ‘복병’으로 꼽히는 파나마다. 한국 축구대표팀은 16일 오후 8시 천안종합운동장에서 파나마와 평가전을 치른다. 벤투 감독이 지휘봉을 잡은 뒤 코스타리카(2-0), 칠레(0-0), 우루과이(2-1)와 A매치 3경기에서 2승1무를 기록한 대표팀은 A매치 4경기 무패 행진
서민교 2018-10-16 17:16:32

실시간 기사

11:53

페이스북 실시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