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주스타 영상] '마녀' 최우식, 예비 팬들에게 수줍은 한마디! "사랑 듬뿍 담았다"

카카오플러스친구
  • 글씨작게
  • 글씨크게

영화 '마녀'의 최우식[사진=연합뉴스 제공]

배우 최우식이 영화 ‘마녀’ 예비 관객들에게 애정 어린 관람 독려를 전했다.

19일 오후 서울 용산구 이촌동 CGV용산아이파크몰에서는 영화 ‘마녀’(감독 박훈정·제작㈜영화사 금월 ·배급 워너브러더스 코리아㈜)의 언론시사회가 진행됐다. 이날 기자간담회에는 박훈정 감독을 비롯해 배우 김다미, 조민수, 박희순, 최우식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영화 ‘마녀’는 시설에서 수많은 이들이 죽은 의문의 사고, 그날 밤 홀로 탈출한 후 모든 기억을 잃고 살아온 고등학생 ‘자윤’(김다미 분) 앞에 의문의 인문들이 나타나면서 시작되는 이야기를 담고 있다.

이번 작품에서 최우식은 미스터리한 남자 귀공자 역을 맡았다. 그간 보여주지 않았던 서늘하고 냉소적인 면모로 영화 팬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최우식은 “저희 영화 ‘마녀’는 공들여, 사랑을 듬뿍 담아 만든 작품이다. 많은 홍보 부탁한다”며 작품에 대한 애정을 표현했다.

한편 영화 ‘마녀’는 최근 200만 관객을 돌파, 관객들의 사랑을 받으며 박스오피스 상위권을 지키고 있다.

페이스북 실시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