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oCL7ISx7J2A7KCVIOKAnOuLueuLue2eiCBMUEdBIOyeheyEse2VmOqyoOuLpOKAneKApjLrtoAg7Iuc66mU7Yq46528IO2IrOyWtOyEnCDigJjquZzsp50g7Jqw7Iq54oCZ
성은정 “당당히 LPGA 입성하겠다”…2부 시메트라 투어서 ‘깜짝 우승’
LPGA 2부 투어에서 프로 데뷔 이후 생애 첫 우승을 달성한 성은정. [사진=스포티즌 제공] 한국 여자골프 유망주 성은정(19)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2부 투어인 시메트라 투어에서 프로 데뷔 이후 생애 첫 깜짝 우승을 차지했다. 성은정은 23일(한국시간) 미국 뉴욕 로체스터에서 끝난 시메트라 투어 ‘대니얼 도우니 크레딧 유니언 클래식’에서 연장 승부 끝에 우승을 이뤄냈다. 최종 4라운드에서 5타를 줄인 성은정은 최종합계 12언더파 276타로 스테파니 메도(북아일랜드)와 연장전에 돌입했다. 무려 4차
서민교 2018-07-23 13:35:26
7JiI6rKs65CcIOKAmOyLoOyduOyZleKAmSDstZztmJzsp4QsIOygiOuwmCDrj4gg6Z+TIOyXrOyekOqzqO2UhCDigJjsoJHsiJjigJk=
예견된 ‘신인왕’ 최혜진, 절반 돈 韓 여자골프 ‘접수’
[최혜진 사진=연합뉴스 제공] 최혜진(19)은 2018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상반기에 왜 자신이 ‘슈퍼 루키’로 불리는지 확실히 보여줬다. 최고의 선수를 가리는 대상 포인트를 비롯해 상금, 평균 타수에서 1위에 오르며 팬들의 시선을 단숨에 사로잡았다. 최혜진은 22일 경기도 여주시 솔모로 컨트리클럽 메이플·파인 코스(파72)에서 열린 KLPGA투어 MY문영 퀸즈파크 챔피언십에서 공동 2위에 올랐다. 이로써 최혜진은 대상 포인트 330점으로 2위 오지현(299점)과의 격차를 벌렸다. 또한 평균 타수
전성민 2018-07-23 13:13:39
4oCY67aJ7J2AIOyFlOy4oOKAmeydmCDqs7Xtj6zigKbrlJTsmKTtlIjshJwg65Oc65+s64KcIOKAmOyasOymiOydmCDrsJzthrHigJk=
‘붉은 셔츠’의 공포…디오픈서 드러난 ‘우즈의 발톱’
주먹을 불끈 쥔 타이거 우즈. [사진=로이터·연합뉴스 제공] 23일(한국시간) 끝난 제147회 디오픈. 대회 셋째 날인 3라운드부터 영국 스코틀랜드 앵거스의 커누스티 골프 링크스(파71)에는 구름 관중이 몰렸다. 디오픈을 주관한 R&A에 따르면 올해 디오픈 참관 갤러리는 17만2000명으로 집계됐다. 커누스티 골프 링크스에서 치러진 디오픈 사상 최다 관중 기록이다. 부활한 ‘골프 황제’ 타이거 우즈(미국)의 우승을 현장에서 직접 관전하기 위한 골프 팬들의 발걸음이었다. 우즈는 대회 마지막 날
서민교 2018-07-23 12:08:04
4oCLIOuqsOumrOuCmOumrCwg7J207YOI66as7JWEIOyEoOyImCDstZzstIjroZwg65SU7Jik7ZSIIOyasOyKuS4uLuyasOymiCwg6rO164+ZIDbsnIQ=
몰리나리, 이탈리아 선수 최초로 디오픈 우승...우즈, 공동 6위
[프란체스코 몰리나리가 23일 디오픈에서 우승 후 클라레 저그에 입맞추고 있다. 사진=EPA 연합뉴스 제공] 프란체스코 몰리나리가 이탈리아인으로는 최초로 메이저 대회에서 우승을 차지하며 새 역사를 썼다. 몰리나리는 23일(한국시간) 영국 스코틀랜드 앵거스의 커누스티 골프 링크스(파71․7402야드)에서 열린 제147회 디오픈 최종 라운드에서 보기 없이 버디 2개를 잡아내며 2언더파 69타를 쳐 4라운드 합계 8언더파 276타로 우승을 차지했다. 이탈리아 선수가 디오픈을 포함해 메이저대회에서 우승한 것은 몰리나리가
전성민 2018-07-23 10:18:32
7J207IaM7JiBLCDrrLjsmIEg7YC47KaI7YyM7YGsIOyxlO2UvOyWuOyLrSDsmrDsirkuLi7stZztmJzsp4QsIOyDgeq4iCAx7JyE
이소영, 문영 퀸즈파크 챔피언십 우승...최혜진, 상금 1위
[우승컵을 들고 있는 이소영 사진=KLPGA 제공] 이소영이 폭염을 이겨내고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MY 문영 퀸즈파크 챔피언십에서 시즌 2승이자 통산 3승째를 기록했다. ‘괴물 신인’ 최혜진은 상반기 마지막 대회에서 공동 2위에 오르며 상금, 대상 포인트, 평균 타수에서 모두 1위로 올라섰다. 이소영은 22일 경기도 여주시 솔모로 컨트리클럽 메이플·파인 코스(파72·6501야드)에서 열린 대회 3라운드에서 4언더파 68타를 쳤다. 최종합계 18언더파 198타를 적어낸 이소영은 17언더파 199타
전성민 2018-07-22 17:49:00
ICfshKDrkZDsmYAgNO2DgOywqCcg7Jqw7KaIIOKAnOuUlOyYpO2UiCwg7LWc7KKFIOudvOyatOuTnCDsnqzrsIzsnYQg6rKD7J2064uk4oCd
'선두와 4타차' 우즈 “디오픈, 최종 라운드 재밌을 것이다”
[우즈가 22일(한국시간) 영국 스코틀랜드 앵거스의 커누스티 골프 링크스(파71·7402야드)에서 열린 디오픈 3라운드 18번 홀에서 모자를 벗고 인사하고 있다. 사진=로이터 연합뉴스 제공] 호랑이의 포효는 더 이상 꿈이 아니다. ‘골프 황제’ 타이거 우즈(미국)가 역사를 자랑하는 브리티시오픈(디오픈) 골프 대회에서 ‘우승 포효’를 준비하고 있다. 우즈는 22일(한국시간) 영국 스코틀랜드 앵거스의 커누스티 골프 링크스(파71·7402야드)에서 열린 디오픈 3라운드에서 버디 6개 보기 1
전성민 2018-07-22 15:31:28
4oCL4oCY6r647KSA7ZWc4oCZIOuwsOyEoOyasCwg7IOd6rCBIOuwlOq+uOyekCDssL7slYTsmKgg7L2U7IqkIOugiOy9lOuTnA==
‘꾸준한’ 배선우, 생각 바꾸자 찾아온 코스 레코드
[배선우 사진=KLPGA 제공]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에서 2승을 달성한 배선우는 꾸준함이 돋보이는 선수다. 2015 시즌 상금랭킹 6위, 2016 시즌 5위, 2017 시즌 9위에 오르며 정상급 기량을 유지하고 있다. 좋은 성적에도 불구하고 스스로에게 엄격했던 배선우가 생각을 바꾸기 시작했다. 배선우는 20일 경기도 여주시 솔모로 컨트리클럽 메이플·파인 코스(파72)에서 열린 KLPGA투어 MY문영 퀸즈파크 챔피언십 1라운드에서 보기 없이 버디 9개를 잡아내며 9언더파 63타로 단독 1위에 올랐다. 보기 없이 버디 9개를
전성민 2018-07-20 18:51:20
ICfrj5nrrLwg7IKs656RJyDrsJXsnbjruYQsIOycoOq4sOuPmeusvCDsnITtlbQgMuuFhCDsl7Dsho0g7IKs66OMIDEw7YakIOq4sOu2gA==
'동물 사랑' 박인비, 유기동물 위해 2년 연속 사료 10톤 기부
[박인비와 반려견 리오. 사진=연합뉴스 제공] 여자 골프 세계랭킹 1위 박인비(KB금융그룹)가 지속적으로 선행을 이어가고 있다. 동물자유연대는 20일 “박인비가 작년말 유기동물들을 위한 사료 10톤을 기부한 데 이어 올해에도 10톤의 사료를 기부했다”라고 밝혔다. 박인비는 반려견 리오(골든 리트리버)를 키우며 함께 방송에도 출연한 스포츠계의 소문난 애견인으로 평소 동물 사랑이 각별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박인비는 이번 기부 활동과 관련해 “반려견과 함께하는 삶 속에서 너무나 큰 힐링과
전성민 2018-07-20 17:34:39
4oCY7JWF66eI7J2YIOuwnO2GsSDrk5zrn6zrgrjigJkg65SU7Jik7ZSILi4u7YOA7J206rGwIOyasOymiCwg6rO164+ZIDMy7JyE
‘악마의 발톱 드러낸’ 디오픈...타이거 우즈, 공동 32위
[디오픈 1라운드 경기 중인 타이거 우즈. 사진=로이터 연합뉴스 제공] ‘악마의 코스’라고 불리는 커누스티 골프 링크스가 날카로운 발톱을 드러냈다. 시즌 세 번째 메이저 대회인 제147회 브리티시오픈 골프대회 1라운드에서 선수들은 코스와 치열하게 싸웠다. 브리티시오픈은 영국 스코틀랜드 10개 골프장을 돌며 열린다. 10개 골프장 모두 어렵기로 악명이 높지만 올해 대회가 개최되는 '커누스티(Carnoustie)'는 '커-내스티(Nasty)'로 불릴 만큼 가장 힘든 코스로 꼽힌다. 케빈 키스너(미
전성민 2018-07-20 14:10:56
4oCL7JeR7Iqk7Y6Y66Gg6rOo7ZSEIOq5gOyYgeykgCDrjIDtkZwgIuqzteydgCDrqqjrkZAg65Gl6riA6rmMPyDsl63rsJzsg4Eg7Zi46riw7Ius4oCmJ+uwuOufsOyKpCDqs6jtlITqs7UnIO2DhOyDnSDruYTqsrDsnbTso6Ai
엑스페론골프 김영준 대표 "공은 모두 둥글까? 역발상 호기심…'밸런스 골프공' 탄생 비결이죠"
[엑스페론골프 김영준 대표이사. 사진=남궁진웅 기자] “이상하게 찌그러진 공이 보이더라. 처음엔 내 눈을 의심했다.” 골프장에서 로스트볼(잃어버린 공)을 수거하는 일을 하던 김영준(48) 엑스페론골프 대표는 골프공 선별 과정에서 이상한 점을 발견하고 의구심이 들었다. 눈이 이상하지 않다면 확인 작업이 필요했다. 공구상에서 측정 장비로 공의 지름을 재보고 무릎을 탁 쳤다. 공마다 지름이 ±2mm나 오차가 났다. ‘지구상에 완벽한 구형의 공은 없구나.’ 찌그러진 공이라면 아무리 정
서민교 2018-07-20 00:01:00
4oCL7Jyg7ZiE7KO8LCDsnbzrs7gg66y064yAIOuPhOyghOyepeKApuyViOyLoOyVoCDsnbTslrQg4oCY6rG06rCV66+44oCZ66GcIOyXtOuPhCDsgqzroZzsnqHrgpg=
유현주, 일본 무대 도전장…안신애 이어 ‘건강미’로 열도 사로잡나
[일본 무대 도전장을 던진 유현주. 사진=KLPGA 제공] ‘섹시 골퍼’로 일본을 강타한 안신애에 이어 유현주가 ‘건강미’로 다시 열도를 사로잡을 수 있을까. 유현주가 일본여자프로골프(JLPGA) 투어에 도전장을 던졌다. 2018년 JLPGA 투어 퀄리파잉 토너먼트(이하 QT)에 30명의 한국 선수들이 응시한다. 지난해 17명보다 두 배 가까이 많은 역대 가장 많은 수치다. 베테랑 안시현과 김다나, 김예진 등을 포함해 유현주도 신청서를 냈다. 유현주는 올해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시드권을 얻는
서민교 2018-07-20 00:01:00
IExQR0Eg67CV7Z2s7JiBLCDsnbTsiJjqt7jro7nqs7wg7ZuE7JuQIOyhsOyduOyLnSDigJzstIjsi6zsnLzroZwg64+M7JWE6rCA6rKg64uk4oCd
LPGA 박희영, 이수그룹과 후원 조인식 “초심으로 돌아가겠다”
[왼쪽부터 이수 황엽 대표이사, 박희영. 사진=이수그룹 제공] LPGA(미국여자프로골프)투어에서 활약 중인 박희영이 이수그룹과의 인연을 이어갔다. 이수그룹은 19일 LPGA(미국 여자 프로골프)투어에서 활약 중인 박희영을 후원하는 조인식을 개최했다. 이수그룹은 지난 5월3일 향후 2년간 박희영의 공식 후원을 결정한 바 있다. 이수그룹은 박희영이 당시 대회 및 훈련 일정을 소화 중이었던 점을 고려해 조인식 일정을 늦췄다. 이수그룹 관계자는 "이수그룹은 과거 2005년 아마추어 무대에서 박희영 선수의 공식 후
전성민 2018-07-19 18:06:26
4oCL4oCY6riw67aAIOyynOyCrOKAmSDsoITsnbjsp4AsIOuqqOq1kCDqs6DroKTrjIDsl5Ag65iQIDHslrXsm5Ag6riw67aA
‘기부 천사’ 전인지, 모교 고려대에 또 1억원 기부
[19일 서울 성북구 고려대학교에서 프로 골퍼 전인지(왼쪽)가 염재호 고려대 총장에게 기부금 1억원을 전달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제공]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에서 활약하고 있는 전인지가 또 모교 고려대에 1억원을 쾌척했다. 고려대는 19일 국제스포츠학부 졸업생인 전인지가 사회봉사단에 1억원을 기부했다고 밝혔다. 이 기부금에는 전인지의 팬카페 ‘플라잉 덤보’ 회원들이 전인지가 대회에서 버디를 할 때마다 1000원씩 적립해 모은 성금 3000만원이 포함됐고, 또 전인지의 후원 기업인 태그
서민교 2018-07-19 16:46:29
4oCL67CV7ISx7ZiELCDnvo4gRVNQWSDshKDsoJUg4oCY7Jis7ZW07J2YIOyXrOyekOqzqO2NvOKAmeKApu2VnOq1rSDshKDsiJgg4oCY7LWc7LSI4oCZ
박성현, 美 ESPY 선정 ‘올해의 여자골퍼’…한국 선수 ‘최초’
[메이저 대회 KPMG 여자 PGA 챔피언십 우승컵을 품에 안은 박성현. 사진=EPA 연합뉴스 제공] 지난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를 접수한 박성현이 미국 방송 ABC가 선정한 ‘올해의 여자 골프 선수’의 영예를 안았다. 한국 선수로는 최초다. 박성현은 19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마이크로소프트 시어터에서 열린 올해의 스포츠 대상(Excellence in Sports Performance Yearly‧이하 ESPY) 시상식에서 올해의 여자 골프 선수에 선정됐다. 1993년 창설돼 올해로 26회째를 맞은 ESPY는 20
서민교 2018-07-19 16:39:23
4oCL7Jqw7KaILCAz64WEIOunjOyXkCDrlJTsmKTtlIgg7Lac7KCELi4u7JWF66eI7J2YIOy9lOyKpOyEnCDigJjsmrDsirkg7Y+s7Zqo4oCZ7ZWg6rmM
우즈, 3년 만에 디오픈 출전...악마의 코스서 ‘우승 포효’할까
[우즈가 18일 영국 스코틀랜드 앵거스의 커누스티 골프 링크스(파71·7402야드)에서 열린 연습 라운드 도중 환하게 웃고 있다. 사진=로이터 연합뉴스 제공] ‘골프 황제’ 타이거 우즈(미국)가 ‘악마의 코스’에 도전한다. 시즌 세 번째 메이저 대회인 브리티시오픈(디오픈) 골프 대회에서 극적인 ‘우승 드라마’를 쓸 수 있을지 주목된다. 제147회 브리티시오픈 골프 대회가 19일(한국시간) 영국 스코틀랜드 앵거스의 커누스티 골프 링크스(파71·7402야드)에서 열린다. 1860년
전성민 2018-07-19 09:40:10

페이스북 실시간